블로그 이미지
저스트

Recent Comment

Recent Trackback

Archive

calendar
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31        
  • 446,157total
  • 14today
  • 9yesterday
2017. 7. 1. 18:22 카테고리 없음




지금이야 젊고 힘있고 가장 이라는 권위 혹은 젊음으로

서서쏴를 고수해 나가는 데 아무 문제 없을 수도 있습니다.


그러나 나이들어 노인이 된 후,

그때도 서서쏴를 고집하고 있다면, 아들 와이프의 불편한

혹은 냉혹한 눈빛을 감당해야 할것이며,

딸이 있다면, 따님 역시 불편해 할 것은 자명하죠.


냉혹한 현실은 늙은이가 자기 관리가 안될 때 젊은 사람의 제곱

으로 추해 지기 쉽죠.


머 그냥 혼자 살면 되기는 하는데,  혹이나 같이 살기를 원한

다거나, 자주 내왕하기를 원한다면 서서쏴에 대한 불편한 눈빛과

냉대를 각오해야 할 겁니다...




더군다나 누워쏴를 할수밖에 없는 그때가 오면,


아무도 당신을 돌아봐 주지 않을 것입니다.




앉아 쏴는 가정을 편안케 하고 부인과 며느리의 마음을 안심

시키는 길 입니다. 

posted by 저스트

댓글을 달아 주세요